• 최종편집 2024-07-24(목)

토골라니 에드리스 마부라 주한 탄자니아대사, 경북도 방문

경북 새마을운동 등 대한민국 근대화의 경험 전수 희망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11.07 10:4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농업, 필수광물 등 탄자니아 개발사업에 경북기업들 참여 협조 

 

8.주한_탄자니아대사_면담.jpg
토골라니 에드리스 마부라 주한 탄자니아 대사(왼쪽)가  이철우 경북도지사를 예방하고 있다

 

토골라니 에드리스 마부라 주한 탄자니아 대사 일행이 11월 6일 경상북도-탄자니아 간 우호 교류 확대를 논의하기 위해 이철우 경북도지사를 예방했다.

 

이날 면담에서 마부라 탄자니아 대사는 한국-탄자니아 외교 수립은 31년이지만 대사관이 생긴 것은 5년째로 본인이 2번째 대사로 한국을 제대로 알기 위해 전국을 방문하고 있으며, 경북과의 경제 확대와 학생 유학 및 인력 수입 등에 관심을 가져줄 것을 부탁했다.

 

또한 경북이 한국의 근대화를 이룬 새마을운동 발상지인 것에 놀라움을 나타내며, 경북이 대한민국의 근대화에 기여한 경험들을 탄자니아에 전수해 주기를 희망했다.

 

특히 탄자니아는 연평균 6% 성장, 필수광물과 농업 부분에 강점이 있으므로, 경북의 기업들이 이러한 분야에 많이 진출할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해 나가자는 의지를 피력했다.

 

이철우 도지사는 “전 세계가 잘 살기 위해서는 국가 간의 유대와 지원이 필요하며, 새마을운동을 포함한 경북형 공적개발원조(ODA)가 아프리카의 새로운 발전모델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며,

 

 

 

 

“농업과 광물 등 탄자니아 개발사업에 경북의 많은 기업이 참여할 수 있도록 마부라 대사가 많이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0617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토골라니 에드리스 마부라 주한 탄자니아대사, 경북도 방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