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4(목)

대구시의회, 제9대 후반기 의장단 선출, 이만규 의장

부의장에 이재화 의원, 김원규 의원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6.25 15:0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6. 25 10:00, 제309회 정례회 제3차 본회의에서

재적의원 32명 전원 출석하여 의장단 선출 투표 참여

 

대구시의회_의장_이만규(중구2).jpg
연임에 성공한 이만규 대구시의회 의장

 

대구광역시의회(의장 이만규)는 6월 25일 제309회 정례회 제3차 본회의를 열어 제9대 후반기 의장단 선거를 실시한 결과 의장에 이만규 의원(중구2), 부의장에 이재화 의원(서구2), 김원규 의원(달성군2)을 선출했다.

 

의장 선거는 사전 후보 등록을 마친 이만규, 김대현 의원의 정견 발표 후 32명 의원이 전원 투표에 참여하여, 1차 투표에서 과반을 득표한 이만규 의원이 신임 의장에 당선되었고,

 

이어 치러진 부의장 선거는 1·2부의장에 각각 단독 후보 등록한 이재화 의원과 김원규 의원이 각각 과반을 득표하여 신임 부의장에 당선되었다.(「대구광역시의회 회의 규칙」제8조제1항 의장과 부의장은 의회에서 무기명투표로 선거하되 재적의원 과반수의 출석과 출석의원 과반수의 득표로 당선된다.)

 

신임 의장에 당선된 이만규 의원(재선, 국민의힘)은 “제9대 대구광역시의회 후반기 의장의 자리를 맡겨주신 의원님들께 깊이 감사드린다”며, “대내외적으로 힘든 환경이 계속되지만, 박차고 도약해 대구의 더 나은 미래를 열어갈 수 있도록 의원님들과 함께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후반기 의회는 관례와 관행, 허례허식 문화는 과감하게 개선하고 능력과 성과를 보여줄 수 있는 의정활동을 추진할 수 있도록 의원 모두가 함께 열심히 뛰어줄 것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신임 부의장에 당선된 이재화 의원(3선, 국민의힘)과 김원구 의원(재선, 국민의힘)도 한 목소리로 “임기 동안 시민들과 소통하고 의원들과 화합하는 의정활동을 펼쳐나가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대구시의회는 오는 26일 5개 상임위원장과 27일 운영위원장을 선출하여 제9대 후반기 원구성을 완료하고, 7월 1일부터 앞산 충혼탑 참배를 공식 일정으로 시작하여 제9대 후반기 의정활동을 본격적으로 펼칠 예정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1953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구시의회, 제9대 후반기 의장단 선출, 이만규 의장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